본문으로 바로가기

맛있는 닭도리탕이 먹고 싶어서 예전 회사 위치였던 무교동까지 가서 먹고온 황구네 닭도리탕입니다

가깝다면 가까운 위치인데도 잘 안가게 되네요 ㅎㅎ


무교동에서 식당 많은 넓은 길가가 아닌 살짝 골목에 있어서 모르는 사람들은 못가는 곳일거 같아요

그래도 아는 사람들은 많이들 가는 곳이기도 하죠


한끼 식사로는 닭도리정식이나 닭계장, 삼계탕이 있는데

닭도리정식이랑 닭계장이 인기 메뉴!!

좀 늦으면 닭계장은 재료가 떨어져서 못먹기도 한답니다

저희는 남자 세명이서 갔는데 아예 4인분을 주문하려고 했는데 

사장님께서 많이 주신다고 하시면서 4인분을 주방에 오더를 내리시더라구요 

금액은 3인분만 냈어요. 사장님 감사합니다 ㅎㅎ

보신탕도 있어요, 보신탕 좋아하시는 분들도 추천합니닷


양도 많고 맛있어 보여요

요즘은 닭도리탕 먹을라면 2~3만원이상해서 좀 비싼편이죠

여긴 양도 넉넉하니 저렴하게 먹을 수 있어서 좋답니다


보글보글 끓고 있는중~~

기본적으로 거의 익혀서 나오기 때문에 파만 얼추 익으면 먹어도 괜찮아요

반찬은 오이무침, 볶음김치, 당근&고추&양파, 깍두기 이렇게 항상 고정이에요(몇년째 그런듯)


살도 통통하고 맛도 일품이라 멀리까지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듭니다 ㅎㅎ

다리뿐만이 아니고 전체적으로 고기들이 실해서 더욱 좋아요


결국 공기밥까지 추가해서 싹싹 긁어먹었어요 ㅎㅎㅎㅎ 이런 식충이들

그만큼 넘나 맛있다는거죠!!

식당내부는 1층에 왼쪽은 식탁이고 오른쪽은 다 개별룸으로 되어 있어요

2층은 왼쪽/오른쪽 다 개별룸이라 방해받지 않고 먹기 좋아요 ㅎㅎ

가끔 퇴근후에 방에서 소주 한잔 하면서 닭도리탕 먹으면 분위기에 취하고 맛에 취한답니다


사무실로 돌아오는 길에 수시로 하는 공연도 보고!!

무교동 있을때는 청계천&시청이 끼어 있어서 공연이나 행사가 많아서 좀 시끄러웠는데

종각쪽으로 회사를 옮기다보니 이런것들이 그리워지더라구요 ㅠㅠ

분위기가 참 활기차 보이더라구요 부럽부럽


간만에 맛있는 닭도리탕도 배부르게 먹고 재밌는 볼거리들도 있어서 넘 좋았던 점심 시간이었습니다

청계천이나 광화문, 시청 놀러오시면 한번쯤 들러보세요~~ 후회하지 않으실꺼에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 중구 다동 166 | 손가황구네
도움말 Daum 지도

댓글을 달아 주세요